“그럼 전 응원할게요” 팀플 과제 단톡방에 나타난 무개념 치어리더 - Small Joy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