월세 '600'만원 밀리고, 집 안 '쓰레기장'으로 만든 후 도망간 무개념 세입자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