수서고속철도 채용비리, 임원이 자주 가던 '단골 식당 자녀'까지 합격시켰다 - Small Joy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