자신의 '빚' 때문에 '5개월' 된 친구의 딸을 '쓰레기 봉지'에 납치한 여성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