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서브웨이 처음 갔을 때 질문을 너무 많이 해서 주문하다 꺼억꺼억 울었어요" - Small Joy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