아빠 찢어진 청바지 보고 '맴찢' 시안이... 색종이로 수선 완료 - Small Joy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