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25년, 100kg, 매일’ 가족을 위해 밀가루 포대 나르는 노인의 사연 - Newsnack