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어린이용'이라 믿고 발라줬는데... 망가진 딸의 얼굴에 '분노' - Newsnack